광고
광고
광고
정치·자치사회·생활경제·농업교육·환경·의료문화·관광사설·칼럼기획·특집·인물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인사   부음  
편집  2024.07.23 [09:25]
천안시, LED도로표지병·비상소화장치 설치
주민참여예산 투입해 안전한 주거환경 조성
 
김진수

천안시가 시민의 안전한 주거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LED 도로표지병과 비상소화장치를 확대 설치했다고 10일 밝혔다.

 

시는 주민참여예산 4,000만 원을 투입해 동남구 신부동 신부초등학교 일원 300m 구간 골목길 사각지대와 안전지대에 태양광 충전식 LED 도로표지병을 설치했다.

 

LED 도로표지병은 바닥에 설치돼 불빛을 내 길을 밝혀주고 야간 경관개선 효과도 있는 도로에 사용되는 교통 안전장치다. 사업대상지는 야간 적은 유동 인구 등으로 안전이 우려돼왔다.

 

또 건축물과 공간을 범죄에 방어적인 구조로 변경하고자 취약지역과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 10곳을 선정해 범죄예방을 위한 알림조명(LED로고젝터)을 설치했다. 알림조명은 특정 문자나 그림을 LED 조명으로 투사해 바닥이나 벽면에 비추는 장치다.

 

천안시는 올해 주민참여예산 1,500만 원을 투입해 소방사각지대와 소방차량 진입이 곤란한 지역 4개소에 비상소화장치(호스릴 소화전)를 설치했다.

 

비상소화장치는 소방차가 현장에 도착하기 전에 주민 등이 초기 화재를 진압하도록 소방호스와 소화전, 소화 장비 등으로 구성됐다. 시는 2014년부터 현재까지 149개소에 비상소화장치을 설치했다.

 

시 관계자는 올해 주민참여예산으로 태양광 LED 도로표지병 설치에 이어 내년에도 효과적인 범죄예방디자인 사업을 추진하겠다앞으로도 화재로부터 시민의 소중한 재산과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계속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4/07/10 [09:36]  최종편집: ⓒ 천안일보
 
  • 도배방지 이미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기사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