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정치·자치사회·생활경제·농업교육·환경·의료문화·관광사설·칼럼기획·특집·인물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인사   부음  
편집  2024.07.23 [09:25]
장혁 천안시의회 의원『천안 2.9 의거』80년사 편찬 간담회 개최
 
편집부

장혁 천안시의회 의원(불당1·2, 국민의힘)25일 천안시의회 2층 행정안전위원회 회의실에서 천안 2.9 의거 80년사 편찬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장혁 의원과 천안시 안전총괄과 장석진 과장, 천안 향토사연구회 정흥제 회장, 동남의용소방대 김동환 대장, 동남여성의용소방대 임미자 대장·고미화 총무부장, 2·9의거 유족회 유가족(장동욱,오선웅,유승자), 장성균 선문대 객원교수등이 참석했다.

 

장혁 의원은 간담회 시작에 앞서 "2.9의거는 기적"이라며, "천안에 계신 유가족분들의 어르신들이 우리가 나아갈 길인 자유민주주의와 자유시장경제를 제시해주셨고, 그 덕분에 한반도에 자유민주주의 정부가 수립될 수 있었다"고 강조했다.

 

  © 편집부



그러나 “2.9의거에 대한 예우가 부족하고 사료 발굴과 생존자들의 이야기를 듣고 역사를 만들어 교육하고 알리는 단계들이 미진했음을 지적했다. 이에 우리는 지금이라도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장혁 의원은 "이승만 대통령의 정읍 선언 이전에 자생적으로 발생한 천안 2.9의거는 향후 연구가 진행되면 대한민국 건국 이전에 한반도 남단의 정치적 지향성을 결정한 엄청난 의미가 재조명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간담회 참석자들은 2.9의거 생존자와 유가족들을 꾸준히 찾아 나서는 데 집중해줄 것을 거듭 요청했다.


기사입력: 2024/06/26 [17:13]  최종편집: ⓒ 천안일보
 
  • 도배방지 이미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기사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