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정치·자치사회·생활경제·농업교육·환경·의료문화·관광사설·칼럼기획·특집·인물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인사   부음  
편집  2024.06.20 [14:51]
남서울대 응급구조학과, 제13회 생명의 별 선서식 개최
 
황인석

남서울대학교(총장 윤승용) 응급구조학과는 학생회관 소극장에서 ‘제13회 생명의 별 선서식’을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생명의 별 선서식은 응급구조학과 학생들이 응급환자의 생명과 건강을 보호하는 예비 응급구조사로서 생명의 존엄성을 되새기며 지역사회에 봉사, 헌신의 다짐 및 사명감과 자긍심을 고취 시키는 행사이다.

  © 편집부




이날 선서식은 남서울대 윤승용 총장을 비롯한 응급구조학과 교수와 학부모가 참여한 가운데 총 43명의 응급구조학과 2학년 학생들이 응급구조사의 선서를 진행하며 증표로 생명의 배지를 수여 받았다.

이어 응급상황에서 응급구조사의 역할을 보여주는 대량 재해 상황 시뮬레이션 시범을 선보이고 현직에서 근무하고 있는 졸업생과의 만남의 시간도 가졌다.

남서울대 윤승용 총장은 “응급구조학과는 보건의료복지 특성화 대학 정책에 기반해 전국 최고의 임상 시뮬레이션센터를 개설하여 현장감 있는 전공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학생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즐겁게 대학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응급의료 전문 인력 양성에 더욱 힘쓸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윤성우 응급구조학과장은 “생명의 별 선서식 개최를 위해 최선을 다한 모든 재학생과 학과 교수님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며 앞으로 학생들이 ‘아픈 자와 병든 자’를 위해 헌신하는 응급구조사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남서울대학교 응급구조학과는 2024년 신입생 72명이 입학하며 전국 4년제 응급구조학과 중 가장 많은 응급구조사를 양성하고 있다.


기사입력: 2024/05/12 [07:07]  최종편집: ⓒ 천안일보
 
  • 도배방지 이미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기사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