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정치·자치사회·생활경제·농업교육·환경·의료문화·관광사설·칼럼기획·특집·인물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인사   부음  
편집  2024.04.19 [11:11]
서천특화시장 복구·상인 일상 회복 “총력 지원”
긴급재해구호비 지원·설 명절 전 장사 다시 시작토록 임시상설시장 설치
 
황원

22일 밤 충남 서천특화시장 화재로 큰 피해가 발생한 가운데, 충남도가 재해 복구 및 상인 일상 회복 지원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한다.

 

김태흠 지사는 23일 아침 서천특화시장 화재 복구 대응 현장에서 상인들을 만나 긴급 지원 대책을 밝혔다.

 

  © 편집부

 

  © 편집부




김 지사는 상인들에게 깊은 위로의 뜻을 전한 뒤 도 재해구호기금을 활용해 즉시 상가 당 200만 원 씩 긴급 재해구호비를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도는 이에 더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활용, 피해 상가에 대한 추가 지원도 추진할 계획이다.

 

또 당장 생계가 막막해진 상인들이 빠른 시일 내 영업을 다시 시작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뜻도 전했다.

 

김 지사는 상인 여러분들이 설 명절 전 장사를 할 수 있도록 도와 서천군의 예비비를 투입해 임시 상설시장을 조성하겠다라고 밝혔다.

 

임시 상설시장 활성화를 위해서는 판촉행사 등을 개최 지원하고, 소비자 단체 협조를 받겠다고 김 지사는 설명했다.

 

중앙정부에는 특별교부세 지원을 요청할 예정이다.

 

서천특화시장 건물 신축도 즉시 추진한다.

 

김 지사는 새롭게 시장을 신축하기 위해선 공사 규모가 커서 입찰을 하고 설계도 해야 하는 등 시간이 오래 걸리는데, 당장 시작하라고 지시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배석한 도와 서천군 관계 공무원들에게 조속한 시장 건물 신축 추진을 위해 잔불이 정리 되는대로, 입찰 등의 문제로 시간 끌지 말고 철거 작업을 실시하라라고 강조했다.

 

김 지사는 관계 규정에 얽매이지 말고 적극적인 마음으로, 빠른 시일 내 해결한다는 마음을 갖고 임해 달라는 뜻을 재차 전했다.

 

상인들에게는 새롭게 시장 건물을 신축하는 만큼, 손님 동선 등을 감안해 더 효율적이고 안전한, 전국 최고 수산시장을 만들 수 있도록 긴밀히 협의하고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 지사는 이밖에 도 일자리경제진흥원과 신용보증재단을 통해 재해 점포에 대해 경영안정자금을 즉각 지원하고, 지방세 및 공공요금 유예 및 감면도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서천특화시장 화재는 22일 오후 118분 발생해 23일 오전 755분 완진됐다.

도 소방본부는 화재 발생 시간 시장 내 설치된 속보기(자동 화재 감지·신고 장치)를 통해 신고를 접수받고 출동했으며, 같은 날 오후 1159분 대응 2단계 발령과 함께 통제단을 가동했다.

 

투입 인력은 361, 장비는 45대다.

 

이날 불로 서천특화시장 수산동, 일반동, 식당동 등 3개 동 227개 점포가 전소했으며,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었다.

 

서천군 서천읍 군사리에 위치한 서천특화시장은 20049월 개설했다.

 

건물은 2층짜리 5개 동에 연면적 7018규모이며, 292개 점포에 295명이 종사 중이다.


기사입력: 2024/01/23 [10:55]  최종편집: ⓒ 천안일보
 
  • 도배방지 이미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기사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