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정치·자치사회·생활경제·농업교육·환경·의료문화·관광사설·칼럼기획·특집·인물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인사   부음  
편집  2022.09.23 [10:05]
백석문화대 안경광학과 박세중 씨, 지하철 호흡곤란자 응급처치해 표창장 수상
 
황인석

백석문화대학교(총장 송기신)는 지하철 호흡 곤란자에게 응급처치를 하고 119에 인계한 안경광학과 3학년 박세중 씨(25)에게 922() 오전 11시 교내 자유관 총장실에서 표창장과 장학금을 전달했다.

 

▲     © 편집부


박세중 씨의 선행은 평택역 역무원 정성진 씨의 연락으로 알려졌는데, 정성진 씨는 위급한 상황을 마주하면 당황해서 모른 척 넘어갈 수도 있는데, 적극적으로 신속하게 대처해준 덕에 위기상황을 벗어날 수 있었다연락처를 물어도 대답하지 않기에 학교에 연락하게 됐다고 말했다.

 

박세중 씨는 지하철에서 한 여성이 눈에 초점이 없고 고개를 떨구고 앉아있어 어깨를 흔들어 깨워보았지만 의식이 또렷하지 않고 호흡도 없어보였다“119에 바로 신고를 하고 역무원 분과 함께 안내해주시는 대로 후속 조치를 했다. 얼마 후 119 구급대원이 오셔서 인계했다고 상황을 설명했다.

 

위 소식을 들은 백석문화대학교는 해당 학생에게 표창장 수여와 장학금을 전달을 결정했다.

 

백석문화대 송기신 총장은 귀한 생명을 살리는데 망설임 없는 모습은 많은 이들이 본받아야 할 점이라 생각된다우리 대학이 지향하는 하나님이 함께, 너와 내가 함께, 이웃과 함께하는 대학의 표본이 되어주어 감사드린다며 격려했다.

 

한편 박세중 씨는 지난 91() 오전 850분경 천안행 급행열차에서 의식을 잃고 호흡곤란으로 어려움을 겪는 여성에게 응급처치를 하고 119에 인계해 대학 내에서도 화제가 됐다.


기사입력: 2022/09/22 [14:42]  최종편집: ⓒ 천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기사검색
천안일보ㅣ 등록번호: 충남아0005호ㅣ등록연월일: 2005년 9월 9일ㅣ발행인:주)언론홍보진흥원 ㅣ편집인:황인석ㅣ청소년보호책임자: 황인석
대표전화ㅣ 010-7373-1155ㅣ충남 천안시 동남구 문화로14. 306호
Copyright ⓒ 2005. E-mail: hins115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