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정치·자치사회·생활경제·농업교육·환경·의료문화·관광사설·칼럼기획·특집·인물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인사   부음  
편집  2023.05.31 [21:27]
유수희 천안시의원, “천안시민의 종, 다시 천안으로, 다시 시민의 품으로”
 
이수혁

천안시의회 유수희 의원은 1일 제252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천안시민의 종! 다시 천안으로! 다시 시민의 품으로!’라는 요지의 5분 발언을 통해 천안시민의 종 재설치를 촉구했다.

 

유수희 의원은 천안시의 안녕과 화합을 기원하며 제작된 천안시민의 종이 2017년 동남구청사 복합개발 도시재생사업 추진으로 인해 철거되어 우리 곁을 떠나게 되었고, 현재는 시민의 종 제작업체인 성종사에 보관 중이며 시는 이곳에 매년 420여만 원을 보관료로 지급하여 올해까지 약 23백여만 원의 세금이 소요되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     ©편집부

 

 

이어 유수희 의원은 천안시민의 종에 대한 문제는 2016년부터 올해까지 각종 언론사의 지속적인 보도를 통해 다시 조명되었으며, 집행부 또한 천안시민의 종 재설치 여부와 관련하여 설문조사를 실시하였고, 설문 결과 전체 응답자의 66.4%1,092명의 시민이 시민의 종 재설치를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라고 말하며 천안시민의 종 재설치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또한, 유수희 의원은 천안시민의 종을 시민의 귀로 듣고, 눈으로 보고, 마음에 담을 수 있도록 집행부에서는 구체적인 방안을 조속히 수립해주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끝으로 천안시민의 종을 다시 시민들께 돌려드리고자 지속적인 애정과 관심을 보인 언론과 관계부처에 감사의 말을 전하며 발언을 마무리했다.


기사입력: 2022/09/02 [09:50]  최종편집: ⓒ 천안일보
 
  • 도배방지 이미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기사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