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정치·자치사회·생활경제·농업교육·환경·의료문화·관광사설·칼럼기획·특집·인물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인사   부음  
편집  2022.01.21 [11:09]
오늘의 운세(11월 19일, 양)
 
편집부

11월 19일

 

쥐띠 운세

36年生  잊어버린 약속이나 갚지 않은 돈은 없었는지 돌아보는 날로 보내봐도 좋습니다.

48年生  많은 노력을 했어도 많은 결과가 나오지 않을 수 있으니 앞서 긴장하지 말아요.

60年生  빠른 답변을 위해 전화도 좋지만 메시지로 확실한 증거를 남기는게 중요합니다.

72年生  일에 있어서는 냉정하게 판단하는 것이 맞습니다. 감정적으로 해선 안 좋아요!

84年生  어디선가 나타난 이 사람이 나에게 귀인이 되어줄 수 있을테니 잘 지내보세요.

96年生  내 의견을 분명하게 표현해야 할 날이니 눈치보지 말고 내지르는게 좋습니다.

 

소띠 운세

37年生  서두르다가는 다 된 밥에 재 뿌릴 수 있으니 천천히 진행하는걸 목표로 삼아요.

49年生  휴식이 있으니 더 발전할 수 있답니다. 아무것도 하지 말고 티비만 봐도 좋아요.

61年生  급하다고 서두르기 보다는 오히려 침착하게 행동하는게 방책임을 명심하세요.

73年生  참는 자에게 떡 하나 더 준다고도 하죠. 참으면 좀더 빠르게 해결될 수 있어요!

85年生  베풀지 않고 돌아오는 것이 어찌 있으랴, 받고싶은게 있다면 베풀면 된답니다.

97年生  인내심이 있다면 더 커질 일도 작아진답니다. 감정을 너무 앞세우지는 말아요.

 

호랑이띠 운세

38年生  나와 궁합이 잘 안 맞고 삐거덕거린다 느껴지면 과감히 떨쳐내도 좋겠습니다.

50年生  다시 채워질 수 있는 금전이니 나가는 돈이 있더라도 웃으며 써보길 바랍니다!

62年生  어디론가 이동하기 좋은 하루니 내부에만 있지말고 외부로 나가봐도 좋습니다.

74年生  가볍게 머리가 지끈거리거나 눈이 아프거나 배가 아프더라도 병원을 찾으세요.

86年生  나에게 주는 선물 하나 정도는 있어도 괜찮습니다. 약간의 지출도 장려합니다!

98年生  혼란스러워도 잠시 뿐이랍니다. 잠깐잠깐 바람도 쐬며 휴식을 취해보길 바라요.

 

토끼띠 운세

39年生  오늘은 무슨 일이든 한 템포 늦춰보길 바라요. 여유로움을 가지는게 중요합니다.

51年生  노력하고 수고한다면 분명 그에 대한 대가를 따라오게 되어 있으니 신경말아요.

63年生  실수가 있었다면 침착하게 마음을 가다듬고 빨리 잊어버리는 것이 더 유리해요.

75年生  기회를 잘 잡도록 하세요. 이 기회가 인생의 터닝포인트가 된다고 생각해봐요~!

87年生  오늘은 최대한 입을 닫고 귀를 열어보세요. 흘러가는 아이디어들이 많을 거에요.

99年生  남 탓을 해도 변하는 것은 없네요. 벌어진 일에 대한 해결방법은 내게 있습니다.

 

용띠 운세

40年生  내 이익과 관련된 일은 함부로 판단하지 말고 꼼꼼하게 확인하고 결정해야 돼요.

52年生  주변 도움을 얻는게 부끄러운 일은 아니지요. 빨리 가는 방법이 될 수도 있어요.

64年生  새로운 일이나 만남보다는 현재 일과 내 사람들에게 더 집중하는게 좋겠습니다.

76年生  고민이 있다면 친한 친구 한 명과 나눠야 합니다. 더 소문나지 않도록 주의해요.

88年生  확실하게 행동할 수 있다면 우유부단하게 행동했을 때보다 얻는게 더 많습니다.

00年生  너무 뒤처져도 안 좋지만 혼자 너무 앞서가는 것도 좋지 않아요. 중간이 낫네요.

 

뱀띠 운세

41年生  자존심 때문에 사람들 도움을 거절하진 말아요. 지금 당장 급한 불부터 끄세요!

53年生  두 마리 토끼 모두 놓칠 수 있으니 한 마리도 아닌 내게 필요한지부터 살펴봐요.

65年生  오늘 하루 계획을 알차게 세워보세요. 후회없는 하루를 위해 힘써야 한답니다.

77年生  너무 따지는 것도 좋지 않지만 가능한 준 만큼 돌아오고 받은 만큼 줘야 합니다.

89年生  조금 더 인내하고 상황을 지켜볼 수 있다면 더 큰 결실이 있을게 분명하답니다!

01年生  고생이 있으니 낙이라는 행복도 느낄 수 있답니다. 조금만 더 열을 올려보세요.

 

말띠 운세

42年生  기죽지 말아요. 오늘은 당돌하게 나가야 합니다. 목소리 큰 사람이 이기겠어요!

54年生  누구나 겪을 수 있는 일이라 생각하고 넘긴다면 한결 마음이 가벼워 지겠어요.

66年生  고민이 있다면 속이라도 후련해질 수 있게 주저말고 주변 사람에 털어놓으세요.

78年生  처음부터 믿음이 안 간다면 단호하게 잘라내는 것도 인간관계에서는 중요해요.

90年生  편한 길만 고집하다가는 모든 것을 잃을 수 있으니 올바른 길을 택하길 바라요.

02年生  실수가 생기면 빨리 고백하는게 좋아요. 해결책을 찾는게 더 우선되어야 해요!

 

양띠 운세

43年生  목표지점에 다와갑니다. 일이든 사랑이든 관계든 모두 좋은 시기가 다가왔어요.

55年生  꼭 해야 되는 일 말고 쇼핑을 한다거나 운동 등 나만을 위한 시간을 가져보세요!

67年生  오늘의 일을 내일로 미루면 내일의 일은 배가 되어버리니 바로 처리하길 바라요.

79年生  충분히 휴식을 취해야 마무리까지 순조롭게 될 수 있을테니 명심하길 바랍니다.

91年生  하는 일마다 척척 진도가 빠르게 나아갈 수 있으니 책임감을 무겁게 가져보세요.

03年生  새로운 사람이 다가오면 너무 가깝게 지내기보단 오랫동안 지켜보는게 좋아요.

 

원숭이띠 운세

44年生  누군가 내 자리를 탐한다면 상대방에게 여유로운 모습으로 대응하길 바랍니다.

56年生  소문은 눈덩이처럼 커지기 마련이지만 나만 말조심한다면 사그라 들 거에요~!

68年生  지나간 일은 미련가지지 말아요. 다음 일을 시작하는데에 방해만 될 수 있어요.

80年生  오늘만큼은 다른 사람에게 싫은 소리 하지 말아요. 대인관계가 더 중요합니다.

92年生  여러 땅을 파기보단 내가 잘하는 한 곳만 집중해서 파는게 빠른 방법이랍니다.

04年生  오늘은 시간에 맡겨둬도 좋습니다. 무계획도 계획이 될 수 있는 하루겠습니다.

 

닭띠 운세

45年生  입가에 미소가 떠나지 않는 하루네요. 이 행복을 가족들과 함께 나누길 바라요.

57年生  모든 일은 나의 선택에서부터 시작된 것이니 그냥 후회없이 즐겨보길 바랍니다.

69年生  마무리가 있어야 시작이 있는 법이지요. 일을 벌였으면 마무리도 지어야 해요.

81年生  인간관계를 돌아보면 좋은 날입니다. 연락이 뜸했던 사람부터 찾아보길 바라요.

93年生  무리하지만 않는다면 큰 일이 없는 하루네요. 쉬어가는 것이 중요한 날이에요!

 

개띠 운세

46年生  예의없는 사람이 있더라도 시기하지 말고 오늘만큼은 보다듬어주길 바랍니다.

58年生  지금 눈 앞의 결과만이 결과는 아닐테니 마음 편히가지고 좀더 기다려봅시다~!

70年生  욕심내면 오히려 악이 되어 돌아옵니다! 내 것이 아니라면 포기하는게 좋아요.

82年生  진심은 언젠간 통한다고 하죠. 상대방 태도와 관계없이 일관성있게 움직여봐요.

94年生  재물운이 나쁘지 않은 하루네요. 재미삼아 복권 하나 구입해보는건 어떨까요?

 

돼지띠 운세

47年生  그동안 내가 베풀었던 선행이 돌아오는 하루네요. 기꺼이 받아들이길 바랍니다.

59年生  주변 사람들을 세심하게 관심가져 보길 바랍니다. 생각지 못한 득이 있겠습니다.

71年生  이리봐도 저리봐도 무난한 하루랍니다. 스스로 특별한 날로 만들어봐도 좋아요.

83年生  말조심, 행동조심! 여태 쌓은 내 명성을 지키기 위해 힘써야 하는 하루랍니다~!

95年生  먼저 다가가길 바랍니다. 그러기 위해선 날씨, 취미 등 이야기 소재를 만들어요.


기사입력: 2021/11/19 [12:08]  최종편집: ⓒ 천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기사검색
천안일보ㅣ 등록번호: 충남아0005호ㅣ등록연월일: 2005년 9월 9일ㅣ발행인:주)언론홍보진흥원 ㅣ편집인:황인석ㅣ청소년보호책임자: 황인석
대표전화ㅣ 041)564-2000ㅣ팩스: 552-5634ㅣ충남 천안시 동남구 문화로14. 306호
Copyright ⓒ 2005. E-mail: hins115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