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정치·자치사회·생활경제·농업교육·환경·의료문화·관광사설·칼럼기획·특집·인물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인사   부음  
편집  2021.02.25 [10:06]
충남도,아산 보일러 공장 집단발 '확산 차단 총력 대응'
 
황원

 

충남도가 코로나19 집단 발생 확산 차단에 행정력을 집중한다.

 

양승조 충남지사는 16일 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 같은 내용을 중심으로 한 코로나19 대응 상황 및 향후 조치 계획을 밝혔다.

 

▲     © 편집부

 

도에 따르면 아산 보일러 공장 관련 확진자는 12시 기준 총 67(충남 63, 타 지역 4)으로 확인됐다.

 

구체적으로 보일러 공장 직원이 57명이었으며, 이와 연계된 가족이 10명이다.

 

도는 지난 13일 이 공장 근로자 1명이 코로나19에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현장에 임시선별진료소를 설치하고 기 검사자를 제외한 전 종사자 632명을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실시했다.

 

해당 사업장에 대해선 가동을 전면 중단시키고 방역 소독도 완료했다.

 

이후 충청권 질병대응센터 및 충남겸염병관리지원단과 합동 역학조사팀을 꾸리고 사업장 근무 환경 등을 조사했으며, 16건의 환경검체를 채취해 보건환경연구원에 의뢰했다.

 

도는 향후 현장위험도 정밀평가 및 심층 역학조사를 통해 감염경로를 추적하고, 지표 환자와 감염원을 보다 철저하게 밝히는 데 집중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도내 100인 이상 종사자가 근무하는 공장을 대상으로 시군과 합동으로 긴급 현장점검을 실시, 사업장 등에 방역지침 준수를 안내할 방침이다.

 

아울러 요양병원시설, 식당카페 등 다중이용시설 및 종교시설에 대한 점검을 강화, 감염병 예방 대응에 나설 계획이다.

 

양승조 지사는 최근 3차 유행이 진정되는 기미를 보이고, 백신 접종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는 가운데, 또다시 집단감염이 발생하게 돼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더 이상 추가 확산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방역조치에 만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도와 방역기관, 의료진이 힘을 모아 이 상황을 더욱 확실하게 관리하고 감염원인을 확실하게 파악하는 등보다 선제적인 대응 조치를 강화하겠다백신접종을 보다 안정적으로 준비하는 데도 준비를 철저히 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1/02/17 [10:14]  최종편집: ⓒ 천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기사검색
천안일보ㅣ 등록번호: 충남아0005호ㅣ등록연월일: 2005년 9월 9일ㅣ발행인:주)언론홍보진흥원 ㅣ편집인:황인석ㅣ청소년보호책임자: 황인석
대표전화ㅣ 041)564-2000ㅣ팩스: 552-5634ㅣ충남 천안시 동남구 문화로14. 306호
Copyright ⓒ 2005. E-mail: hins115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