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정치·자치사회·생활경제·농업교육·환경·의료문화·관광사설·칼럼기획·특집·인물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인사   부음  
편집  2020.05.26 [08:43]
천안시, 자원봉사자와 마스크 1만1300개 제작
자원봉사센터, 대한적십자봉사회 천안지구협의회와 마스크 취약계층 전달
 
황원

 

▲     © 편집부


코로나
19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천안 자원봉사자들이 방역 마스크를 직접 만들어 취약계층에 전달한다.

 

천안시는 자원봉사센터와 대한적십자봉사회 천안지구협의회 등 지역 자원봉사자들이 16일부터 취약계층에게 전달할 방역 마스크를 제작하기 시작했다고 밝혔다.

 

그간 노년층, 소득이 적은 취약계층,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 등은 마스크를 직접 구입하기 어려워 천안시 자원봉사센터와 대한적십자봉사회 천안지구협의회는 필터 교체형 면 마스크를 직접 제작해 배부키로 결정했다.

 

수제 마스크 제작은 일일이 손으로 원단을 재단하고 재봉틀로 박음질해야 하는 등 시간이 상당히 소요돼 1시간에 3개 이상 만들기가 어렵다고 알려져 자원봉사자들의 헌신적인 참여가 코로나19 극복에 힘이 되고 있다.

 

자원봉사센터(센터장 김용석)100명이 넘는 마스크 제작 봉사자들을 모집 완료했으며, 재봉틀이 있는 봉사자는 집에서, 없는 봉사자는 센터 교육실에서 마스크 5500개 제작에 들어갔다.

 

대한적십자봉사회 천안지구협의회(회장 이은상)의 회원들은 주간 50, 야간 50명씩 참여해 마스크 5800개를 제작하고 있으며, 완성되는 대로 시(자원봉사센터)에 전달하기로 했다.

 

봉사자들의 따뜻한 마음으로 제작된 마스크 11300매는 천안시 각 읍면동 내 취약계층에게 3월 중 전달될 예정이다.

 

최훈규 코로나19추진대응단장은 마스크 품귀 현상으로 마스크 구매에 어려움이 있는 와중에 자원봉사자와 단체에서 마스크를 제작해 취약계층에 전달한다는 사실은 고무적이라며 대면접촉이 두려워 소통이 단절된 시기에 직접 나눔을 위해 헌신하시는 봉사자들에게 고마움을 전한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3/17 [08:57]  최종편집: ⓒ 천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기사검색
천안일보ㅣ 등록번호: 충남아0005호ㅣ등록연월일: 2005년 9월 9일ㅣ발행인:주)언론홍보진흥원 ㅣ편집인:황인석ㅣ청소년보호책임자: 황인석
대표전화ㅣ 041)564-2000ㅣ팩스: 552-5634ㅣ충남 천안시 동남구 문화로14. 306호
Copyright ⓒ 2005. E-mail: hins115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