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정치·자치사회·생활경제·농업교육·환경·의료문화·관광사설·칼럼기획·특집·인물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인사   부음  
편집  2019.12.06 [19:56]
천안시다문화가족의 추석맞이 송편만들기
 
김진수

 

천안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윤연한)201997() 아름다운정원화수목에서 천안시다문화 가족과 함께하는 추석맞이 사랑의 송편 나눔 행사를 개최했다.

 

▲     © 편집부

 

한국에서 결혼생활과 사회생활을 경험한 중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일본 등 40여명의 가족들에게 한국의 고유명절인 추석 전통문화를 직접 체험하므로 글로벌 다문화 통합사회를 준비하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가족과 함께 송편 만들기 체험 활동을 준비하였다.

 

이번 우리나라 고유명절 문화체험 활동은 아름다운정원화수목의 후원으로 이루어졌다.

 

가족과 함께 가족 작품 송편을 만들면서 친정어머니, 장모, 부부와, 자녀가 대화로 어우어지는 소중한 시간이 되었다.

 

참가자들은 아침 일찍 모여 정원을 산책하며 자연의 아름다움과 즐거움을 나눈 후 송편만들기 행사장으로 모이는 순간 모두들 탄성을 자아냈다.

 

송편만들기를 위한 흰색반죽, 연한포도반죽, 발그스레한딸기반죽, 건강식 쑥향 가득한 쑥색반죽과 깨와 동부 소를 보면서 한 폭의 그림같이 아름다운 반죽으로 송편을 만들기 시작하였다.

 

함께 참여 한 베트남 다문화가족 자녀는 난 빨강색2, 포도색2, 흰색2개 만들거야라고 말했고 또 다른 자녀는 빨강색은 내가 많이 만들거야라며 즐거워하는 모습에 풍성한 한가위를 미리 맛볼 수 있었다.

 

다 만들어진 송편은 주방으로 옮겨 찌는 동안 우리는 맛있는 점심식사와 라이브음악콘서트 시간을 가졌다. 마치고 돌아가는 두 손에는 가족이 직접 만든 송편선물 한 상자씩을 선물로 가져가도록 하여 집에 가서 다시한번 명절문화를 이야기하며 가족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도록 하였다.

이번 송편 나눔 행사에 참여한 부**(베트남)송편 한국에 와서 2번째 만들어 봐요. 그런데 잘 못 만들어요. “그래서 눈사람을 만들었어요라며 자신이 만든 눈사람을 꺼내 보였다.

 

이번에 참여한 모든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가족은 대만에서 온 다문화가족으로 남편의 송편만드는 솜씨가 아주 뛰어나 참가한 모두가 송편 구경하며 감탄을 하였다. 이 부부는 오는 920일 천안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개최하는 모국요리경연대회에는 출전할 예정이다.

 

천안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 윤연한센터장은 이번 추석맞이 송편 만들기 체험을 통해 결혼이민자들이 직접 만들어 봄으로써 한국전통 명절에 관한 관심을 높이고, 가족이 함께 만드는 시간 속에서 부부의 친밀감과 의사소통능력 향상에 도움이 되었다.”이번 우리 가족들에게 꼭 필요한 소중한 프로그램을 진행 할 수 있도록 도와주신 아름다운정원화수목 이부영회장님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09/09 [08:04]  최종편집: ⓒ 천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기사검색
천안일보ㅣ 등록번호: 충남아0005호ㅣ등록연월일: 2005년 9월 9일ㅣ발행인:주)언론홍보진흥원 홍창석ㅣ편집인:황인석ㅣ청소년보호책임자: 황인석
대표전화ㅣ 041)564-2000ㅣ팩스: 552-5634ㅣ충남 천안시 동남구 문화로14. 306호
Copyright ⓒ 2005. E-mail: hins115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