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정치·자치사회·생활경제·농업교육·환경·의료문화·관광사설·칼럼기획·특집·인물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인사   부음  
편집  2019.06.25 [13:02]
충남도,건축공사장·다중이용복합건물 안전감찰
 
김진수

 

충남도는 도내 5개 시·60개 건축공사장 및 다중이용복합건물을 대상으로 다음 달 10일까지 안전감찰을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건축공사장과 다중이용복합건물에 대한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하고, 생활적폐를 찾아 개선하기 위해 실시하는 이번 안전감찰은 도와 소방서, ·군 건축직 공무원 등 11명으로 감찰반을 편성해 추진한다.

 

우선 건축공사장은 시·군에서 시행 중인 6층 이상, 연면적 2000이상, 연면적 600이상 복합자재를 사용하는 공장과 창고 등을 살피기로 했다.

 

주요 점검 내용은 건축 인·허가 적정성과 안전 기준 부적합 불량 자재 사용 여부, 현장 안전관리 계획 수립 및 이행 실태, 지하 굴착공사 적정성 등이다.

 

도는 또 한국건설생활시험연구원 등 정부 시험기관과 협력해 최근 3년 간 인·허가를 받은 건축물을 대상으로 건축 기자재 시험성적서 진위 여부도 조사할 계획이다.

 

다중이용복합건물 안전감찰은 하나의 건축물에 노인복지시설이나 의원, 일반음식점, 학원 등이 복합적으로 입주해 있는 건물을 대상으로 한다.

 

도는 건축물 불법 증개축 여부와 방화구역 설치 및 피난계단 관리 상태 등을 중점 점검해 도민 안전을 확보할 계획이다.

 

다중이용복합건물 점검에서는 특히 소방서의 협조를 받아 소화기구 및 비상조명, 경보시설 작동 상태 등도 집중 점검한다.

 

도는 이번 안전감찰 과정에서 문제점이 발견되면 관련 법에 따라 처리할 계획이며, 건축기자재 시험성적서 위변조 등 중대 위법 사항이 발견되면 형사고발 등 엄중 조처할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 안전감찰을 통해 도민 안전을 위협하는 생활적폐와 우리 사회에 내재된 안전 무시 관행을 없애고, 제도까지 개선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04/15 [08:44]  최종편집: ⓒ 천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기사검색
천안일보ㅣ 등록번호: 충남아0005호ㅣ등록연월일: 2005년 9월 9일ㅣ발행인:주)언론홍보진흥원 홍창석ㅣ편집인:황인석ㅣ청소년보호책임자: 황인석
대표전화ㅣ 041)564-2000ㅣ팩스: 552-5634ㅣ충남 천안시 동남구 문화로14. 306호
Copyright ⓒ 2005. E-mail: hins115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