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정치·자치사회·생활경제·농업교육·환경·의료문화·관광사설·칼럼기획·특집·인물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인사   부음  
편집  2019.07.23 [12:02]
충남시·군의장협의회, 석오 이동녕 선생 서훈 등급 상향 촉구
 
황인석

 

충남 시군 의장협의회(회장 김진호, 논산시의회 의장)12() 공주시의회에서 열린 87차 충남 시군 의장협의회 정례회에서 천안시의회 인치견 의장이 제안한 석오 이동녕 선생 서훈 등급 상향 촉구 건의문을 채택했다.

 

▲     ©편집부

인치견 의장은 건의문을 통해 411일은 19193.1운동 직후 국내외에서 활동하던 많은 민족 지도자들이 상하이에 모여 대한민국이라는 국호와 민주공화제를 표방한 임시정부가 출범한 역사적인 날이며, 임시정부 수립은 오늘날 우리 대한민국의 시작이라 말했다.

 

또한 천안 목천에서 태어난 이동녕 선생은 20대 후반 독립협회 가입을 시작으로 신흥무관학교의 전신인 신흥강습소 설립 및 초대 소장을 지냈으며, 19194월 상하이 임시정부 수립을 주도했고 임시의정원 초대의장과 국무총리, 국무령, 주석을 역임 하셨다임시정부의 중심에는 석오 이동녕 선생이 있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임시정부의 정신적 지주로 한 평생을 민족의 독립을 위해 바쳤던 이동녕 선생이 2등급인 건국훈장 대통령장에 추서 되었다는 것은 당시 정부가 임시정부의 정신을 계승하고자 하는 의지가 얼마나 약했는지를 보여준다고 지적했다.

 

따라서 잘못된 역사의 평가는 바로잡아야 하며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에 맞춰 임시정부의 정신적 지주인 석오 이동녕 선생의 삶과 공적이 제대로 된역사의 평가를 받고 이를 계기로 선생의 숭고한 뜻을 국민들에게 알려야 한다며 충남 시·군 의회 및 충남도민의 지지를 요청했다.

 

협의회는 채택된 건의문을 정부 및 관계기관에 전달하여 석오 이동녕 선생의서훈등급 상향을 강력하게 촉구할 예정이다.



기사입력: 2019/04/12 [12:53]  최종편집: ⓒ 천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기사검색
천안일보ㅣ 등록번호: 충남아0005호ㅣ등록연월일: 2005년 9월 9일ㅣ발행인:주)언론홍보진흥원 홍창석ㅣ편집인:황인석ㅣ청소년보호책임자: 황인석
대표전화ㅣ 041)564-2000ㅣ팩스: 552-5634ㅣ충남 천안시 동남구 문화로14. 306호
Copyright ⓒ 2005. E-mail: hins115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