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로고
광고
정치·자치사회·생활경제·농업교육·환경·의료문화·관광사설·칼럼기획·특집·인물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인사   부음  
편집  2018.11.17 [10:03]
‘2018 대한민국 국제농기계자재박람회’ 삼거리공원에서 개막
4일간 일정 돌입..전국에서 찾아온 관람객 발길 이어져
 
황선영

‘2018 대한민국 국제농기계자재박람회’가 31일 오전 10시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양승조 충청남도지사, 구본영 천안시장, 시의장, 지역 국회의원 등 주요내빈과 업체관계자, 관람객 등 5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막식을 갖고 첫날 관람객을 맞았다.

 

‘농기자재의 첨단화·스마트화로 4차 산업혁명시대 선도’라는 주제로 미국, 일본, 독일, 등 33개국 460개 업체(국내 383개, 국외 77개)가 참여해 2112개의 전시부스를 운영하는 매머드 박람회가 공식 개막식을 갖고 4일간의 일정에 돌입했다.

 
▲     © 편집부

개막 첫날 농업인, 외국바이어, 일반시민 등 전국에서 찾아온 관람객들로 성황을 이뤄 성공개최를 예고했다.

 

31일 오전 10시부터 천안삼거리공원 주무대에서 열리는 개막식은 천안시립흥타령풍물단의 식전공연에 이어 12시부터 공식개장을 위한 개장식 터치버튼 및 기념촬영 등이 진행됐다.

 

낮 12시부터 개막 축하공연이 펼쳐져 인기가수 홍진영, 신유, 조은새 등이 출연해 개막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구본영 시장은 환영사에서 “대한민국 국제농기계자재박람회는 세계 5대 농기계박람회로서, 회를 거듭할수록 가업체, 계약실적 등 규모와 성과에서 타 박람회를 능가하는 대한민국 최고의 농기계자재박람회로 성장했다고 자부한다”며,

 

“국내외 바이어와 농업인, 농기계·자재 생산기업인 여러분을 환영하며 우리 농업의 가능성과 희망찬 미래를 직접 경험하고 확인하는 귀한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9개 전시관 운영과 함께 부대행사로 열린 중고농기계 경매행사가 관람객들의 흥미를 유발했으며, 중고 농기계 경매행사에서는 트랙터 8대, 기타 농기계 5대 등 13대의 농기계가 새로운 주인을 찾았다.

 

또한 무인항공방제기, 관리기, 이앙기, 이식기 등 새롭게 출시된 신기종 농기계의 성능을 확인하는 연시장에도 직접 시운전을 해보고 성능을 점검해 보려는 사람들로 북적였다.

 

천안박물관 대강당에서는 오후 1시 30분부터 오후 6시까지 ‘농업기계에 대한 글로벌 산업 동향 및 수출 전략’이라는 주제로 국제농업기계공학 심포지엄이 열려 교수, 연구원, 학생, 관련 업체 관계자 등 300여명이 참석해 농기계산업의 세계시장 진출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기사입력: 2018/10/31 [09:21]  최종편집: ⓒ 천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기사검색
천안일보ㅣ 등록번호: 충남아0005호ㅣ등록연월일: 2005년 9월 9일ㅣ발행인:주)언론홍보진흥원 홍창석ㅣ편집인:황인석ㅣ청소년보호책임자: 황인석
대표전화ㅣ 041)564-2000ㅣ팩스: 552-5634ㅣ충남 천안시 동남구 문화로14. 306호
Copyright ⓒ 2005. E-mail: hins115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