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로고
광고
정치·자치사회·생활경제·농업교육·환경·의료문화·관광사설·칼럼기획·특집·인물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인사   부음  
편집  2018.10.19 [19:02]
천안 백석공원, 이달 중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3개사 사업제안서 접수…백석동·차암동 일원 17만㎡ 민간공원 조성 탄력
 
황선영

천안시는 도시공원 일몰제 적용을 받는 공원 중 하나인 ‘백석공원 민간공원 조성사업’ 우선협상대상자가 이달 중 선정된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지난달 30일까지 백석공원 민간공원 조성사업 제3자 제안서를 모집 공고한 결과 선제안자 외 3개 대표사가 사업제안서를 접수했다.

 

백석공원(서북구 백석동, 차암동 일원) 민간공원 조성사업은 공원 전체면적 25만7405㎡ 중 이미 조성된 구역을 제외한 17만8186.6㎡의 사업면적에 민간사업자가 전체 토지를 매입해 70% 이상 공원을 조성한 후 시에 기부채납하고, 30% 이내에 비공원시설을 설치하는 사업이다.

 

시는 8월 중 전문가가 포함된 제안심사위원회를 구성해 주변경관과 환경을 고려한 최적의 제안서를 제출한 우선협상대상자를 공정한 평가를 통해 선정할 계획이다.

 

이번 제안서 모집에는 1개 대표사당 2~3개의 업체가 컨소시엄을 구성해 참여하는 등 백석공원 민간공원 조성사업의 높은 관심을 증명했다.

 

시는 민간사업자의 창의적이고 자율적인 제안을 적용해 백석공원을 명품도시공원으로 조성해 나갈 계획이며, 약 3000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민간개발 조성사업’은 ‘도시공원 및 녹지 등에 관한 법률’의 특례조항에 따라 2020년 일몰제(공원부지 해제) 도래 시 공원 해지지역 난개발 방지와 토지보상비 등으로 인한 지자체 재정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한 사업이다.

 

백석동 629-1번지 일원에 위치한 백석공원은 1993년 최초 공원 지정돼 제3산업단지 조성 시 배수지와 일부 체육시설 설치 후 주변 임야는 장기 미집행 공원으로 남아있다.

 

나시환 민간공원팀장은 “민간자본으로 장기미집행 공원 5개소에 공원을 조성해 시민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함은 물론 전국적인 모범사례로 평가 받을 수 있도록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천안시는 전문성 확보와 민간공원 조성의 원활한 선제적 대응을 위해 올해 조직개편 시 민간공원팀을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기사입력: 2018/08/02 [09:11]  최종편집: ⓒ 천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기사검색
천안일보ㅣ 등록번호: 충남아0005호ㅣ등록연월일: 2005년 9월 9일ㅣ발행인:주)언론홍보진흥원 홍창석ㅣ편집인:황인석ㅣ청소년보호책임자: 황인석
대표전화ㅣ 041)564-2000ㅣ팩스: 552-5634ㅣ충남 천안시 동남구 문화로14. 306호
Copyright ⓒ 2005. E-mail: hins115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