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정치·자치사회·생활경제·농업교육·환경·의료문화·관광사설·칼럼기획·특집·인물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인사   부음  
편집  2024.06.20 [14:51]
나라사랑국민운동본부, 출산은 든든한 미래 둘이 둘 낳자
 
김진수

  

우리나라 합계출산율이 0.78명으로 OECD 국가 중 최저 출산율을 면치 못하는 등 심각한 인구절벽 위기를 마주하고 있는 가운데, 대한민국 정신문화의 수도 충남 천안시에 중앙본부를 두고 국내시민사회단체 중 최대규모로 3.1정신 계승행사를 25여년간 개최해 온 나라사랑국민운동본부(총재 권영욱, 본부장 염남훈 이하 나사본)가 오는 513() 오전 830분 천안시청 봉서홀 앞 광장에서 저출산 극복을 위한 출산장려캠페인 및 5천만 국민서명 발대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 편집부

 

출산은 든든한 미래 둘이 둘 낳자!라는 슬로건으로 22일은 대한민국 출산장려의날 범 국민추진위원회와 나라사랑봉사단(단장 최영식, 대륙정공 대표이사)이 주관하고 나사본과 한국결혼문화진흥원(원장 염남훈)이 주최한 이번 발대식에서는 개회선언, 발대사, 격려사, 선언문 낭독, 5천만국민서명 시작과 함께 출산장려캠페인 스티커 차량부착시연 후 관광버스를 탑승하고 천안논산고속도로 정안알밤()휴게소로 이동한다.

이곳에서는 휴게소 방문자들을 대상으로 서명받기와 출산장려의 글 남기기(스티커부착)등 출산장려캠페인을 진행한다.

 

이어 오후 2시부터는 전주한옥마을에서 만장기를 앞세우고 사물사랑(대표 박지영) 풍물단의 길놀이 행사가 이어지며 범국민추진위원들이 대열의 뒤를 따라가며 피켓을 들고 캠페인을 벌이며 거리행진을 하게된다. 이번 행사를 준비하고 있는 나사본 염남훈본부장은 우리나라는 대표적인 인구절벽 국가 중 하나로 나라의 흥망까지도 좌우할 수 있는 시대적 위기 앞에 놓여있다면서 지금이야 말로 인구재앙을 대비할 마지막 골든타임이라며 온 국민과 함께 한마음 한뜻으로 5천만 국민서명과 실효성 있는 전국캠페인등을 통해 대한민국의 새로운 결혼 출산 문화를 만들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기사입력: 2023/05/09 [13:18]  최종편집: ⓒ 천안일보
 
  • 도배방지 이미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기사검색